유레카
논술안내
설명회
안내
오시는 길
로그인 회원가입
수능 일정이 지났습니다.
상담전화 031-941-7003
월요일~일요일 오전 10:00~오후 10:00
> 논술 > 이화여대
만점전략과 합격전략을
친절히 상담해 드립니다.
031)941-7003
월요일~일요일
오전 10:00~오후 10:00
제목 2017 수시 인문1
이름 관리자
파일 2017 이화여대 기출 논제 및 해설(인문 1).hwp [67 KB] 2017 이화여대 기출 논제 및 해설(인문 1).hwp

[1-3] 다음 글을 읽고 물음에 답하시오.

 

[] 전통적 공리주의는 세 가지 요소에 기초하여 성립하는 대표적 윤리 이론이다. 첫째, 공리주의는 행동의 윤리적 가치가 행동의 결과에 의존한다는 결과주의이다. 행동은 전적으로 결과에 의하여 선하거나 악한 것으로 판단된다. 둘째, 행동의 결과를 평가할 때 유일한 기준은 바로 행동의 결과가 산출할, 계산 가능한 행복의 양이다. 이에 따르면 불행과 대비하여 행복의 양을 많이 산출할수록 선한 행동이 되며, 가장 선한 행동은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산출하는 것이다. 셋째, 행동을 하기 전 발생할 행복의 양을 계산할 때 개개인의 행복을 모두 동일하게 중요한 것으로 간주하므로 어느 누구의 행복도 다른 누구의 행복보다 더 중요하지는 않다. 그래서 두 사람의 행복을 비교할 때 오로지 그 둘에게 산출될 행복의 양만을 고려한다. 이는 공리주의가 전형적인 공평주의라는 사실을 보여준다.

이러한 공리주의에 대하여 반공리주의자가 제기하는 가장 심각한 문제는 공리주의가 때때로 정의의 개념을 배제하는 결과를 초래한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위의 세 요소들을 실천하는 공리주의자인 민우가 집단 A와 집단 B간의 갈등이 심각하게 진행되고 있는 나라를 방문했다고 가정하자. 민우는 집단 A의 한 사람이 집단 B의 한 사람을 심하게 폭행하는 장면을 우연히 목격하게 되었다. 민우가 만약 진실을 증언하면 두 집단의 갈등을 더 악화시켜 유혈 사태를 야기할 수 있지만, 집단 B의 무고한 한 사람을 지목하여 거짓 증언을 하면 집단 간의 충돌을 막을 수 있다. 증언하지 않을 때 생기는 불확실성이 더 위험하다. 이 상황에서 전통적 공리주의자인 민우는 어떤 행동을 할 것인가?

이와 같은 정의 배제 상황에 대한 공리주의자들의 몇 가지 대응 중 가장 주목할 만한 하나는 공리주의 또한 정의의 개념을 포함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것은 진실을 증언하는 사회와 그렇지 않은 사회를 먼저 가정하고 과연 어느 사회가 결과적으로 더 많은 행복을 산출하는 사회인가를 검토하는 것이다. 장기적인 관점에서 전자의 사회가 더 많은 행복을 산출하기 때문에 좋은 사회라는 결론이 도출된다. 그래서 행복을 더 많이 산출하는 진실을 증언함으로써 정의를 바로 세우는 규칙을 만들고 그에 따라 행동하도록 개인의 행동을 제약한다. 이와 같은 대응을 하는 공리주의자들을 규칙 공리주의자라고 한다.

 

[] 문화가 발전하려면 저작자의 권리 보호와 저작물의 공정 이용이 균형을 이루어야 한다. 저작물의 공정 이용이란 저작권자의 권리를 일부 제한하여 저작권자의 허락이 없어도 저작물을 자유롭게 이용하는 것을 말한다. 그런데 디지털 환경에서 저작물의 공정 이용은 여러 장애에 부딪혔다. 디지털 환경에서는 저작물을 원본과 동일하게 복제할 수 있고 용이하게 개작할 수 있다. 따라서 저작물이 개작되더라도 그것이 원래 창작물인지 이차적 저작물인지 알기 어렵다. 그 결과 디지털화된 저작물의 이용 행위가 공정 이용의 범주에 드는 것인지 가늠하기가 더 어려워졌고 그에 따른 처벌 위험도 커졌다. 이러한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시도의 하나로 포괄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저작물의 공정한 이용규정이 저작권법에 별도로 신설되었다. 그리하여 저작권자의 동의가 없어도 저작물을 공정하게 이용할 수 있는 영역이 확장되었다.

저작물 이용자들이 처벌에 대한 불안감을 여전히 느낀다는 점에서 저작물의 자유 이용 허락 제도와 같은 저작물의 공유캠페인이 주목을 받고 있다. 이 캠페인은 저작권자들이 자신의 저작물에 일정한 이용 허락 조건을 표시해서 이용자들에게 무료로 개방하는 것을 말한다. 누구의 저작물이든 개별적인 저작권을 인정하지 않고 모두가 공동으로 소유하자고 주장하는 사람들과 달리, 이 캠페인을 펼치는 사람들은 기본적으로 자신과 타인의 저작권을 존중한다. 캠페인 참여자들은 저작권자와 이용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는 저작물의 양과 범위를 확대하려고 노력한다. 이들은 저작물의 공유가 확산되면 디지털 저작물의 이용이 활성화되고 그 결과 인터넷이 더욱 창의적이고 풍성한 정보 교류의 장이 될 것이라고 본다. 그러나 캠페인에 참여한 저작물을 이용할 때 허용된 범위를 벗어난 경우 법적 책임을 질 수 있다.

한편 다른 시각을 가진 사람들도 있다. 이들은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이 확산되면 저작물을 창조하려는 사람들의 동기가 크게 감소할 것이라고 우려한다. 이들은 결과적으로 활용 가능한 저작물이 줄어들게 되어 이용자들도 피해를 입게 된다고 주장한다. 또 디지털 환경에서는 사용료 지불 절차 등이 간단해져서 저작물의 공정한 이용규정을 별도로 신설할 필요가 없었다고 본다. 이들은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과 신설된 공정 이용 규정으로 인해 저작권자들의 정당한 권리가 침해받고 있으므로 이를 시정하는 것이 오히려 공익에 더 도움이 된다고 말한다.

 

[] []이 주옹[舟翁]에게 묻기를,

그대가 배에서 사는데, 고기를 잡는다 하자니 낚시가 없고, 장사를 한다 하자니 재화(財貨)가 없고, 진리(津吏) 노릇을 한다 하자니 중류(中流)에만 머무르고 왕래하지 않는다. 조각배 한 척을 변화를 헤아릴 수 없는 물에 띄워 만경(萬頃)의 가없는 곳을 헤매다가 바람이 미친 듯이 불고 물결이 놀란 듯이 밀려와 돛대가 기울고 노가 부러지면, 정신과 넋이 날아 흩어지고 두려움에 싸여 생명이 지척(咫尺) 사이에 있게 된다. 이는 지극히 험한 곳을 밟고 지극히 위태한 일을 무릅쓰는 일이로되, 그대는 도리어 이를 즐겨 오래도록 멀리 떠나가 돌아오지 않는 것은 무슨 까닭인가?”

하니 주옹이 말하기를,

아아, 손은 생각하지 못하였는가. 대개 사람의 마음이란 다잡고 놓아버림이 일정함이 없어서, 평탄한 육지를 밟으면 태연히 여겨 느슨하게 되고, 험한 지경에 처하면 떨면서 두려워하게 된다. 떨면서 두려워하면 조심하여 굳게 지킬 수 있지만, 태연히 여겨 느슨하게 되면 반드시 방탕하여 위태로운 지경에 이르게 될 것이니, 내 차라리 험한 곳에 처하여 항상 조심할지언정, 안일한 데 살아 스스로 방탕하지 않으려는 것이다.

하물며 내 배는 이리저리 떠다니는 것이라 일정한 형태가 없어서, 혹시 한쪽으로 무거우면 그 형세가 반드시 기울어지게 되는 것임에랴. 좌우 어느 쪽으로도 기울지 않고, 무겁지도 가볍지도 않게 내가 그 한가운데를 지켜 평형을 잡은 뒤에야 기울지 않아서 내 배의 평온을 지키게 되니, 아무리 풍랑이 세차게 몰아친다고 한들 어찌 편안한 내 마음 상태를 어지럽게 할 수 있겠는가?

또 인간 세상이란 하나의 거대한 물결이요, 인심이란 하나의 거대한 바람이다. 보잘것없는 내 한 몸이 아득히 그 가운데 빠져 표류하는 것이 마치 조각배 한 척이 만 리나 되는 큰 물결 위에 떠 있는 것과 같다. 내가 배에서 살면서 한 세상 사람들을 보니, 편한 것을 믿고서 그 환란을 생각하지 않으며, 욕심을 마음껏 부리면서 그 종말을 생각하지 않다가 함께 빠지고 엎어지는 자가 많다. 손은 어찌 이를 두려워하지 않고 도리어 나를 위태하다 하는가?”

 

[] 누군가, 저렇게 무심한 표정, 에누리 한 푼 없는 완벽한 안일(安逸)의 자세로 세상을 볼 수 있는 사나이는? 자연 속에서 사람의 자세가 저토록 자연스러워 보일 수 있다는 것이 자못 경이롭기까지 하다. 강희안(姜希顏)<고사관수도(高士觀水圖)>에 우리도 잠시 마음을 기울여 보자. 그렇다. 잠깐의 여유, 바쁜 모든 일거리를 잠시 미루어 두고 느리게, 좀 더 느리게 그림 속으로 들어가 보자.

그림 속의 선비는 한없이 게으른 이임에 틀림없다. 젊은 날을 지새우게 만든 불같은 야심도, 가난한 마누라의 바가지도 이제 그는 아랑곳하지 않는 듯하다. 그 흔한 시동(侍童)도 한 명 없이 혼자 엎드려 있다, 저 우주의 복판에. 저 완전한 게으름, 저 완전한 정신의 자유. 시와 글씨와 그림 모두에 뛰어나서 삼절(三絶)로 불린 이 그림의 작가 강희안 또한 게으른 선비였다. 성현은 용재총화에서 그를 평하기를, 성품이 나약하고 게을러서 조정에 다달이 내는 시문(詩文)도 종종 짓지 않았다고 하였다.

게으름은 나약과 통하는 법. 게으름은 악의 근원이다. 우리는 이렇게 배워 왔다. 이솝의 <개미와 베짱이> 우화는 어린 우리의 마음속에 지워지지 않는 율법을 새겨 놓았다. 게으름은 가난과 죽음에 이르는 병이다. 하지만, 정녕 그런가?

지난 20세기의 위대한 지성 가운데 한 사람으로 꼽히는 러셀의 생각은 좀 다른 것 같다. <게으름에 대한 찬양>이라는 뛰어난 에세이에서 그는 놀랍게도 행복에 이르는 길은 좀 더 게을러지는 것이라고 역설하고 있다. 게으름 속에서 우리는 자신의 내면을 돌아볼 수 있다.

사실 노동은 미덕이다.”라는 황금률은 끊임없이 노동에 대한 환상을 만들어낸다. 그 환상 속에서 우리는 쉴 사이 없이 일하고, 숨 돌릴 틈 없이 달린다. 무엇을 위한 것인지, 어디로 가는 것인지도 모른 채.

강희안은 달랐다. 그는 <양화소록(養花小錄)>이라는 글에서 사람이 한세상 태어나 명예와 이득에 골몰하여 분주히 힘쓰다가 지쳐도 늙어 죽도록 그치지 않는 것은 과연 무엇을 위함인가라고 진지하게 묻고 있다. 그 질문은 오늘에 와서도 여전히 유효하다.

 

[] I grew up listening to my Chinese mother whose English is grammatically incorrect. Some people say they don’t understand my mother’s English and even describe it as “broken.” This makes it sound as if it needs to be fixed. I’ve also heard other terms used for her English, such as “limited” English. Actually, when I was young, my mother’s “limited” English limited my view of her. There were times when I was ashamed of her English. Because she did not express her thoughts perfectly, I considered her thoughts imperfect. I had plenty of evidence to support that idea. People in stores did not give her good service, pretending not to understand her or even acting as if they did not hear her.

I have been thinking lately about my mother’s English. Some of my friends tell me they understand 50 percent of what my mother says. Some say they understand 80 to 90 percent. Some say they understand none of it as if she were speaking Chinese. To me, however, my mother’s English is perfectly clear and natural. It is my mother tongue. It is the language that helped shape the way I saw things, expressed things and made sense of the world as a writer. For example, people might come up with “nightfall” or “dusk” when they are asked to describe the word “sunset.” However, my imaginative mother tongue allowed me to see a burst of colors against a dark sky, the moon rising, and the lowering of a curtain of stars whenever I heard the word.

When I first started writing fiction, I used wittily crafted sentences that would finally prove I had mastery over the English language. However, I later started to consider who the readers of my stories would be. The reader I decided upon as a model was my mother. With her in mind, I began to write stories using all the “Englishes” I grew up with: the simple English I spoke to my mother, the “broken” English she used with me, and what I imagined would be her meaning if she could speak in perfect English. I wanted to reveal what language ability tests could never find out: her observations and insights. I knew I had succeeded when my mother finished reading my book and said, “So easy to read.”

 

[] 그는 코허리에 내려온 안경을 올리면서 눈을 부릅떴다. 그의 시각은 활자 속을 헤치고 머릿속에는 아들의 환상이 뒤엉켜 들이차 왔다. 아들을 모스크바로 유학시킨 것은 자기의 억지에서였던 것만 같았다. 출신계급, 성분, 어디 하나나 부합될 조건이 있었단 말인가. 고급 중학을 졸업하고 의과 대학에 입학된 바로 그해다.

이인국 박사는 그때나 지금이나 자기의 처세 방법에 대하여 절대적인 자신을 가지고 있다.

, 너 그 노어 공부를 열심히 해라.”

왜요?”

아들은 갑자기 튀어나오는 아버지의 말에 의아를 느끼면서 반문했다.

야 원식아, 별수 없다. 왜정 때는 그래도 일본말이 출세를 하게 했고 이제는 노어가 또 판을 치지 않니. 고기가 물을 떠나서 살 수 없는 바에야 그 물속에서 살 방도를 궁리해야지. 아무튼 그 노서아* 말 꾸준히 해라.”

아들은 아버지 말에 새삼스러이 자극을 받는 것 같진 않았다.

내 나이로도 인제 이만큼 뜨내기 회화쯤은 할 수 있는데, 새파란 너희 낫세**로야 그걸 못 하겠니.”

염려 마세요, 아버지…….”

아들의 대답이 그에게는 믿음직스럽게 여겨졌다.

이인국 박사는 심각한 표정으로 말을 이었다.

어디 코 큰 놈이라구 별것이겠니, 말 잘해서 진정이 통하기만 하면 그것들두 다 그렇지…….”

이인국 박사는 끝내 스텐코프 소좌의 배경으로 요직에 있는 당 간부의 추천을 받아 아들의 소련 유학을 결정짓고야 말았다.

* 노서아: ‘러시아의 음역어(音驛語). ** 낫세: 그만한 나이를 속되게 이르는 말.

 

[] 우리에게 집과 우리가 뛰놀던 들판은 초등학교에 들어가기 전의 학교였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저녁의 토론회에서 교수와 학생이 장시간 주고받는 언어, 우리가 우리의 공동체 안에서 사용하는 언어, 그리고 들판에서 쓰는 언어가 같은 것이었다는 사실이다. 그리고 나는 학교에 갔다. 식민주의자들이 세운 학교였다. 그리고 저 같은 언어의 조화는 깨어지고 말았다. 학교에서 사용하는 언어는 더 이상 내가 속한 공동체의 언어가 아니었다.

1952년 케냐 전역에 비상사태가 선포된 뒤 애국적인 민족주의자들이 운영하는 모든 학교가 식민 정부에 의해 접수되었다. 영국인이 책임자인 교육부의 통제를 받게 된 것이다. 이제 영어가 내 학교 교육의 공식 언어가 되었다. 케냐에서 영어는 언어 그 이상의 존재가 되었다. 그것은 곧 말씀이었다. 나머지 다른 언어는 그 앞에서 머리를 숙여야만 했다.

그 당시 견디기 어려웠던 모욕적인 경험 가운데 하나는 학교나 학교 언저리에서 기쿠유 말을 하다 걸리는 것이었다. 그 범죄자는 알궁둥이에 3~5개 가량 회초리를 맞는 체벌을 받거나 나는 바보다.’ 또는 나는 당나귀다.’ 따위의 글이 새겨진 금속판을 목에 걸고 다녀야 했다. 때로 범죄자는 그로서는 감당하기 어려운 돈을 벌금으로 내야 했다.

영어는 정확히 그 반대 되는 대접을 받았다. 글을 짓거나 말을 할 때 영어를 쓰면 그 성과에 대해서는 상, 특권, 찬사 등 높은 보상이 따랐다. 영어는 더 높은 곳으로 나아가는 티켓이었다. 영어는 예술과 과학을 비롯한 모든 학습 영역에서 총명함과 능력을 평가하는 잣대가 되었다. 영어는 정규 교육의 사다리를 오르는 데 가장 큰 결정 요인이 되었다.

영어에서는 최고점을 받았으나 다른 과목의 점수는 시원찮았음에도 불구하고 나는 그 시험을 통과해, 식민지 케냐에서 아프리카 인을 위한 최고 엘리트 기관 중 하나인 얼라이언스 고등학교에 입학하게 되었다. 마케레레 대학에 입학하기 위한 자격 취득의 과정도 이와 비슷했다. 다른 모든 과목에서 아무리 뛰어난 성적을 올렸다고 해도 영어 과목에서 좋은 성적을 올리지 못하면 붉은색 학사 가운을 입기 위해 공부하는 대학 진학은 불가능했다. 이처럼 모두가 가장 선망하는 그 피라미드 구조의 꼭대기에 오를 수 있는 사람은 오직 뛰어난 영어 성적표를 가진 자들뿐이었다. 영어는 식민지 체제 속 엘리트의 자리에 오르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것이었다.

문학 교육에서는 이런 지배 체제를 더욱 공고하게 하는 지배 언어로 쓰인 것들만을 다루었다. 케냐 언어로 된 구술 문학의 교육은 중지되었다. 산토끼나 범이나 사자가 아니라 짐 호킨스, 올리버 트위스트, 톰 브라운 등이 내 상상 세계 속에서 늘 함께하는 친구가 되었다. 중등학교에서는 스콧, 버나드 쇼가 라이더 해거드, 존 부칸, 알란 페이튼 그리고 W. E. 존스와 겨루었다. 마케레레에서 나는 영어판으로 초서에서 엘리엇까지 읽었고, 그레이엄 그린도 살짝 맛보았다. 지배 언어와 지배 언어로 쓰인 외국 문학은 우리를 우리 자신으로부터 타자에게로, 우리의 세계로부터 다른 세계로 점점 멀리 데리고 갔다.

 

 

1. 제시문 []에 나타난 전통적 공리주의와 규칙 공리주의를 비교하시오. 그리고 제시문 []에 서술된 저작물의 공유캠페인의 찬반 의견 각각에 대하여 규칙 공리주의의 입장이 어떻게 적용될 수 있는지 설명하시오. [30]

 

2. 제시문 []위태함에 대한 주옹의 인식과, 제시문 []게으름에 대한 글쓴이의 인식에 나타난 공통점을 서술하시오. [30]

 

3. 제시문 []~[]를 읽고 다음 물음에 답하시오. [40]

1) 제시문 []에서 어머니의 영어를 바라보는 글쓴이의 시각 변화를 요약하시오. 그리고 제시문 [][]에서 언어가 글쓴이의 정체성 형성에 미친 영향을 서술하시오. [20]

2) 제시문 []의 글쓴이가 러시아어를 대하는 태도와 제시문 []의 글쓴이가 영어를 대하는 태도를 대비하여 설명하시오. [20]

 

 

 

출제 의도 및 답안 (인문계열 )

 

1. 전반적인 출제 의도 및 특징

2017학년도 본교의 논술고사에서는 고등학생들이 정규 교육과정을 통해 학습한 다양한 지적 능력을 체계적이며 종합적으로 측정할 수 있는 문제들을 출제하여 입학 전형 요소로 활용코자 하였다. 논술고사는 인간과 사회에 대한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문제의식을 중시하며, 수험생들이 주어진 문제를 이해하고 다양한 제시문들의 내용과 주장을 바탕으로 원하는 답안을 제대로 작성하는가를 살펴보는 데 주안점을 두었다. 이를 위해 고등학교 교과서와 EBS 교재에 수록된 동서고금의 고전, 문학작품, 사회비평 그리고 통계자료 및 관련 데이터를 활용한 문제를 출제하였다. 주요 제시문들이 학생들에게 친숙하고 평이한 자료들을 기반으로 하고 있음에도 논술문제는 수험생들이 기존의 교과과정을 얼마나 충실하게 학습하고 응용능력을 배양해왔는지 변별력을 부여할 수 있는 정도의 수준을 갖추도록 난이도를 조절하였다. 이처럼 본교의 논술고사는 모든 제시문의 소재와 주제를 고등학교 교육과정 내에 국한시키고, 별도의 선행지식이나 교과외 과정에 대한 부담 없이도 답안을 작성할 수 있도록 문제를 조율함으로써 고교 교육 정상화에 일조하고자 하였다.

2. 문제의 구성

본교의 논술고사는 기본적으로 통합논술의 성격을 지닌다. 특정 주제와 관련하여 수험생들이 인문학적 이해능력과 사회과학적 분석능력을 갖추고 있는가를 측정하며, 이에 더하여 통합적 사고, 비교 및 대비 능력, 표현 능력 등을 갖추고 있는가를 살피는 데 논술고사의 목표를 두고 있다. 인문계열 I의 논술고사는 인문학적 소양과 사고능력을 제대로 갖추고 있는가를 묻는 3개의 큰 문항으로 구성되어 있으며(이중 1개의 문항은 2개의 소문항으로 구성), 이를 위해 1개의 영어 제시문을 포함하여 총 7개의 제시문이 활용되었다. 2017년 논술고사에서는 정규 교육과정을 정상적으로 이수하고 평소 다양한 사회현상에 관심을 가진 학생이라면 어렵지 않게 답할 수 있는 문제들을 출제하였으며, 이를 통해 수험생들이 여러 주제에 대한 깊이 있는 사고와 다양한 관점을 올바르게 지니고 분석하는 능력을 지니고 있는가를 평가하고자 하였다.

2017학년도 논술고사에서는 인문계열 I의 경우 공리주의를 둘러싼 논쟁이 저작권 공유 캠페인과 같은 실제 사회현상에서 어떻게 적용될 수 있는지를 다룬 제시문들이 활용되었고, 위태함이나 게으름에 대한 기존의 통념을 뒤집는 고전의 글을 통해 학생들이 필자의 사고에 얼마나 접근할 수 있는가를 진단코자 하였다. 또한 이민자들의 삶 속에 투영된 언어의 사회상을 드러낸 영어 제시문과 더불어 해방 이후 소련군의 진주라는 사회 변화의 와중에 언어가 출세의 지름길로 간주되는 시대상을 묘사한 소설, 그리고 케냐를 지배하던 식민국가가 토착언어 대신 영어 사용을 강제함으로써 겪게 되는 토착 지식인들의 회고를 통해 언어가 개인의 문화적 경험 및 정체성 형성에 어떤 영향을 미치고 있는지, 그리고 지배관계를 구축하거나 이용하는데 어떻게 이용될 수 있는지에 대한 질문을 제기하였다.

3. 문항 분석

인문계열 I 제시문 개관

2017학년도 논술고사 인문계열 I에 출제된 제시문들은 공리주의의 개념과 속성, 그리고 이를 둘러싼 논쟁들을 수험생들이 제대로 이해하고 있는지, 그리고 제시문을 바탕으로 하여 저작권 공유 캠페인과 같은 현실의 사례들을 어떻게 분석할 수 있는가를 묻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동일한 공리주의라 할지라도 강조점을 어디에 두는가에 따라 행동과 선택의 범위가 달라질 수밖에 없으며, 따라서 저작권 캠페인을 둘러싼 논쟁 역시 어떤 종류의 공리주의 원칙을 따르는가에 따라 서로 다른 결론으로 이어질 것이다. 또한 인문계열 I 논술고사에서는 위태함에 대한 기존의 편견을 뒤집고 게으름에 대한 상식을 깨는 제시문들을 통해 사람들의 사고가 얼마나 경직될 수 있는지, 그리고 어떻게 이를 타파할 수 있는지를 고민하게끔 해주는 기회를 갖고자 하였다. 이와 함께 영어 제시문에서는 언어가 정체성의 주요한 도구가 된다는 점을 이민자들의 가족관계 속에서 일어나는 변화를 통해 보여주고 있으며, 소설 <꺼삐딴 리>와 케냐 식민지의 언어정책에 대한 회고도 시대의 정치권력과 사회문화적 정체성이 당시의 언어를 통해 적나라하게 드러나고 있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문제 1]

출제 의도 및 해설

이 문제는 전통적 공리주의와 규칙 공리주의를 비교하여 두 견해의 차이점이 무엇인지 밝히게 함으로써 논리적 사고 능력을 평가하기 위해 출제되었다. , 상이한 두 주장들을 비교하여 논리적으로 이론간 차이를 설명할 수 있는 능력이 있는지 평가하고자 하였다. 또한 저작물의 공유캠페인에 대한 찬반 의견이 규칙 공리주의 측면에서 어떻게 적용될 수 있는지 설명하게 함으로써 학문적 응용 능력을 측정하고자 하였다. 이를 통해 실제 사례를 이론적 분석에 적용하여 논리적으로 분석할 수 있는지 평가하고자 하였다.

제시문 []2011년도 9월 수능 모의평가 언어영역에서 발췌한 제시문이다. 전통적 공리주의와 규칙 공리주의를 소개하며, 공리주의가 어떻게 정의의 개념을 포함할 수 있는지 밝히고 있다. 전통적 공리주의는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산출하는 과정에서 정의의 개념을 배제하는 문제가 있다. 이에 반해 규칙 공리주의자들은 정의를 바로 세우는 규칙을 통해 장기적 관점에서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실현할 수 있다고 강조한다.

제시문 []2014년도 6월 수능 모의평가 국어 B형에서 발췌한 제시문이다. ‘저작물의 공유캠페인과 이에 대한 찬반 의견에 소개하고 있다.‘저작물의 공유캠페인은 저작권자들이 자신의 저작물에 이용 허락 조건을 자발적으로 표시하여 이를 무료로 개방하자는 내용을 담고 있다. 캠페인에 찬성하는 사람들은 저작물의 공유가 창의적이고 풍성한 정보 교류의 장을 형성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주장하는 반면, 반대하는 사람들은 저작물의 공유가 저작자들의 창조 동기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주장한다.

채점기준

채점 기준

배점

[제시문 []에서의 전통적 공리주의와 규칙 공리주의 비교]

- 전통 공리주의: 행동 결과로 인한 행복의 양을 기준으로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 공평주의

- 규칙 공리주의: 정의를 실현하는 규칙의 수립을 통해 장기적인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

5

[제시문 []저작물의 공유캠페인 찬성 의견을 규칙 공리주의 적

용하여 설명]

-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의 찬성 의견은 저작권을 인정하지 않아야 한다는 견해가 아니며, 모든 저작자의 저작권을 존중한다는 점에서 정의의 개념을 포함.

- 정의를 구현하기 위한 법이 필요하며, 만약 허용된 범위를 벗어난 저작물의 이용에 대해서는 법적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주장한다는 점에서 규칙을 통해 정의를 구현하고자 함.

- 정의를 구현할 수 있는 규칙 수립을 통해 저작물의 활용 범위를 확대시켜 장기적인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이룰 수 있다는 의견을 견지.

- 이를 통해 볼 때,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의 찬성 의견은 규칙 공리주의의 의견과 부합.

10

[제시문 []저작물의 공유캠페인 반대 의견을 규칙 공리주의 적용하여 설명]

-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의 반대 의견은 저작자의 저작권을 강하게 보호한다는 점에서 정의의 개념을 포함.

- 정의를 구현하기 위해 저작물의 공정 이용과 관련한 규정의 개정이 필요함을 역설. , 규칙을 통해 정의를 구현하려고 함.

- 규칙개정을 통해 저작자들의 창조동기를 높여 저작물들이 보다 다양하게 창출될 수 있게 함으로써 장기적 차원에서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이룰 수 있다고 주장.

-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의 반대 의견 역시 규칙 공리주의의 의견과 부합.

10

[형식의 완결성]

- 답안 서술 구조의 완결성, 어휘 및 문장 전체의 표현력, 분량 배분

5

 

[문제 2]

출제 의도 및 해설

우선 각각의 제시문 내용을 파악하고, 그 내용들을 비교하여 공통점을 찾아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각 제시문에 대한 분석이 필요하며, 각기 위태함과 게으름이라는 전혀 다른 문제를 다룬 것처럼 보이는 두 글에서 연관성을 찾아 서술해야 한다. 이 문제는 텍스트 분석력, 통념을 뒤집는 인식의 전환에 대한 유연한 독해 능력 및 통합적 사고 능력을 평가하기 위한 문항이다.

제시문 []는 권근의 <주옹설(舟翁說)>에서 발췌한 글이다. <주옹설>주옹(舟翁)’[]’이라는 두 인물의 대화로 이루어진 글로, 삶에 대한 역설적 인식을 다루고 있는 고전 수필이다. 주옹은 이 글에서 인간 세상의 유동성에 대해 환기시키면서, 삶을 대하는 태도에 대해 서술하고 있다.

제시문 []는 이성희의 <저 혼자 깊어 가는 느림의 시선>에서 발췌한 글이다. 이 글에서 글쓴이는 게으름을 극복의 대상으로 여기는 통념과는 달리, 게으름을 긍정적인 시각으로 바라보는 입장을 제시하고 있다. 이 글은 쉴 새 없이 분주히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삶에 대한 각자의 태도를 돌아보게 한다.

채점 기준

채점 기준

배점

[제시문 [] 내용 분석]

- 주옹의 주장 파악 (7): 객의 질문에 대한 주옹의 대답에서 나타난 위태로움과 안전함에 대한 역설적 인식

- 주옹이 배 위의 삶과 육지의 삶을 견주는 설득력의 근거 (3): 인간 세상을 거대한 물결로, 인심을 바람으로 통찰해 내는 시각에 대한 언급. 이를 통해 배 위에서의 삶과 육지에서의 삶의 안전성에 대한 평가가 역전될 수 있는 논리적 근거 마련에 대한 서술 등

10

[제시문 [] 내용 분석]

- 글쓴이의 주장 파악 (7): 그림 설명으로 문제 도입, 글쓴이의 주장에서 나타난 게으름과 부지런함에 대한 통념적 인식의 전환

- 제시문 []의 설득력의 근거 (3): 적절한 사례 열거. 강희안에 대한 성현의 평가, 러셀의 <게으름에 대한 찬양> 등 게으름을 긍정하는 사례 및 <개미와 베짱이> 경우처럼 게으름에 대해 부정적 인식을 갖게된 이유를 설명하는 사례 제시 등

10

[제시문 []의 주옹의 인식과, 제시문 []의 글쓴이의 인식에 나타난 공통점 추출]

- 이 글의 공통점은 주장의 내용이 아니라 인식하는 방법에서 찾을 수 있다. 이 두 제시문은 일반적 통념을 뒤집는 인식의 전환을 보인다는 점에서 공통적임.

5

[형식의 완결성]

- 답안 서술 구조의 완결성, 어휘 및 문장 전체의 표현력, 분량 배분, 어법에 맞는 문장 등

5

 

[문제 3]

출제 의도 및 해설

) 3-1 문항

이 문제는 표준 영어를 구사하지 못하는 어머니를 보면서 표준 영어를 배우기 위해 노력하였지만 세월이 흘러 어머니의 영어를 자신의 모국어로 수용하게 되는 작가의 경험과 모국어 사용이 금지되고 출세의 사다리인 영어를 배우면서 점점 자기 문화와 멀어져가는 식민지 피지배자의 모습을 다룬 글을 읽고 핵심 내용을 파악할 수 있는가를 측정하고자 하였다.

두 제시문에서 언어 사용 환경이 어떠하고, 그러한 언어 사용 환경과 사람들이 상호작용 하는 과정에서 사람들의 정체성이 어떻게 형성되고 변화하는지를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능력과 이를 논리적으로 기술할 수 있는 표현능력을 평가하고자 하였다. 또한 한글 제시문과 더불어 고등학교 교과서에 수록된 영어 제시문을 포함시켜 내용에 대한 이해력 및 분석력뿐만 아니라 기본적인 영어 독해력까지도 포괄적으로 평가한다.

제시문 []는 고등학교 교과서에 실린 <Mother Tongue (모국어)>이라는 제목의 글에서 발췌한 글로, 중국계 미국인 작가인 Amy Tan이 중국식 영어를 구사하는 어머니의 영어를 바라보는 자신의 시각 변화에 대해 쓴 글이다. 많은 사람들이 고장 난 (broken)’ 영어라고 평하는 어머니의 영어를 부끄럽게 생각하고 표준 영어를 익히려고 노력하였지만 나중에 어머니의 영어를 오늘날의 자신을 만든 자신의 모국어로 받아들이게 되었다는 내용의 글이다.

제시문 []는 고등학교 문학 교과서에 실린 응구기 와 시옹오가 쓴 <아프리카의 문학어>라는 제목의 글에서 발췌한 글로, 글쓴이는 식민지 지배자가 학교 교육의 공식 언어로 영어를 강요하고 모국어 사용을 금지하면서 케냐 사람이라는 정체성이 상실되어 가는 과정을 안타까운 시선으로 바라보고 있다. 사용 금지된 모국어, 강요된 지배자의 언어인 영어, 지배자의 언어로 쓰인 문학 작품, 출세의 사다리인 영어 등 언어 문제가 케냐 사람이 아니라 식민지 피지배자라는 정체성 형성에 중요한 영향을 미쳤다는 점을 잘 보여준다.

) 3-2 문항

이 문제는 언어와 사회정치 현상의 관계를 묻고 있는데, 특히 사회가 급격하게 변화하거나 권력에 의한 지배 하에 놓여 있는 경우 언어가 어떤 방식으로 사람들에게 영향을 미치는가를 살펴보는 데 주안점을 두고 있다. 앞의 문제 1)이 저자의 정체성 형성 또는 변화 과정에 대한 질문이었다면, 이 질문은 권력자의 존재를 염두에 둔 글쓴이가 언어의 역할을 어떻게 평가하고 있는가를 수험생들이 올바로 파악해내는가를 짚어보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제시문 []는 전광용의 소설 <꺼삐딴 리>의 일부이다. 식민지 시대가 지나고 새롭게 소련군이 진주하면서 세상이 요동치는 사회적 변화 속에서 러시아어를 배우고 모스크바에 유학해야 남들보다 먼저 출세할 수 있을 것이라는 이인국 박사의 조급한 마음을 읽어낼 수 있는 글이다. 언어가 사회적으로 성공하는 데 매우 중요한 도구라는 사실을 드러내고 있지만 언어를 기반으로 한 고유의 정체성을 지키는 데 대해서는 아무런 고려가 없는 속물적 근성을 비판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제시문 []는 고등학교 문학 교과서에 실린 응구기 와 시옹오가 쓴 <아프리카의 문학어>라는 제목의 글에서 발췌한 글로, 글쓴이는 식민지 지배자가 학교 교육의 공식 언어로 영어를 강요하고 모국어 사용을 금지하면서 케냐 사람이라는 정체성이 상실되어 가는 과정을 안타까운 시선으로 바라보고 있다. 사용 금지된 모국어, 강요된 지배자의 언어인 영어, 지배자의 언어로 쓰인 문학 작품, 출세의 사다리인 영어 등 언어 문제가 케냐 사람이 아니라 식민지 피지배자라는 정체성 형성에 중요한 영향을 미쳤다는 점을 잘 보여준다.

채점 기준

문항

채점 기준

배점

3-1

[제시문 [] 내용 요약]

- 어머니의 영어를 바라보는 저자의 시각의 변화가 반드시 기술되어야 함.

- ‘고장 난(broken)’ 영어, ‘제한된 (limited)’ 영어를 구사하는 어머니의 영어를 부끄러워하고 표준 영어를 배우기 위해 노력함.

- 완벽하게 표현하지 못하는 어머니를 보면서 어머니의 생각도 완벽하지 못하다고 판단함.

- 세월이 흐른 후 어머니의 영어가 고장 난영어가 아니라 표준 영어와 차이가 나는 자연스럽고 명확한 영어로 인식하게 됨.

- 어머니의 영어를 지금의 자신을 만든 자신의 모국어로 수용함.

- 완벽한 영어로 표현되지는 못하지만 어머니의 통찰력과 관찰력을 높이 평가하게 됨.

- 어머니의 영어로 소설을 씀.

6

[제시문 []에서 언어가 정체성 형성에 미친 영향 분석]

- 자신의 토대가 된 어머니의 영어를 존중하기 보다는 극복해야 할 대상으로 보고 주류 사회에서 사용되는 표준 영어를 배우고자 함.

- 자신이 듣고 자란 어머니를 자신의 모국어로 수용함.

- 자신이 듣고 자란 어머니의 영어와 주류 사회가 사용하는 표준 영어를 자신과 사람들이 바라보는 시선이 글쓴이 자신의 정체성 형성과 변화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침.

- 단순히 글의 내용을 요약한 경우 감정 대상임.

5

[제시문 []에서 언어가 정체성 형성에 미친 영향 분석]

- 식민 정부가 영어를 공식 교육 언어로 지정하면서 모국어를 사용하지 못하게 되고 영어가 출세의 사다리가 됨.

- 모국어 구술 문학이 아니라 지배자 언어로 쓰인 영어권 국가의 문학을 읽으면서 케냐의 문화를 공유하기 힘들어짐.

- 모국어 사용 금지와 공식 교육 언어로 영어 지정 등 지배자의 영어 사용 강요가 케냐 사람으로서의 정체성을 상실하고 자기 말과 자기 문화와 점점 멀어져가는 식민지 사회의 피지배자라는 새로운 정체성이 형성되는데 큰 영향을 미침.

- 단순히 글의 내용을 요약한 경우 감정 대상임.

5

[형식]

- 어휘 선택 및 문장의 표현력, 답안 서술의 전체적 완결성, 분량 배분

4

3-2

[제시문 []와 제시문 []의 핵심 내용 정리]

- 제시문 []: 이인국이라는 인물 묘사를 통해 글쓴이가 보여주려는 언어

-권력 관계 요약

- 제시문 []: 케냐 식민정부의 영어사용 강제와 그로 인한 문화적 정체성 상실에 대한 비판

5

[제시문 []와 제시문 []의 언어에 대한 태도 대비]

- 제시문 []에서 글쓴이가 이인국이라는 인물을 통해 전달하려는 시대순응적이고 출세지향적인 성향에 대한 비판적, 냉소적 시각까지 언급할 경우 좋은 점수 부여

- 제시문 []에 표현된 이인국의 출세지향적언어관만 요약할 경우에는 감점 필요

- 제시문 [][] 모두에서 결국 언어가 권력 관계의 도구라는 점을 드러내고, 특히 []의 경우에는 이인국이라는 인물이 상향식으로 출세를 위해 러시아어를 배워야 한다고 인식한 반면, []의 경우 글쓴이가 식민정부의 공식적인 언어정책이라는 하향식권력 관계에서 이미 출세의 길을 달려왔음에도 불구하고 이것이 진정으로 사람들의 정체성을 유지하는 데에는 부정적인 효과를 주고 있다는 점까지 언급했다면 높게 평가.

10

[형식의 완결성]

- 답안 서술구조의 완결성, 어휘 및 문장 전체의 표현력, 분량의 배분

5

 

예시 답안 및 답안 분석

 

[문제 1]

) 예시 답안

전통적 공리주의는 행동의 결과에 의해 발생한 행복의 양을 기준으로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성취하는 것을 윤리적 가치의 기준으로 삼는다. 이러한 전통적 공리주의는 개개인의 행복을 모두 동일하게 중요한 것으로 간주하는 공평주의에 기반하고 있기는 하지만,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위해 정의를 배제하는 결과를 초래한다. 규칙 공리주의 역시 전통적 공리주의와 마찬가지로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윤리적 가치의 기준으로 삼고 있으나, 규칙 공리주의는 전통적 공리주의와 달리 정의를 바로 세우는 규칙을 통해 장기적인 관점에서 보다 많은 행복을 산출할 수 있으며,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장기적으로 이룰 수 있다고 주장한다.

제시문 []저작물의 공유캠페인과 관련하여 정의는 저작자의 권리 보호와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다. 따라서 규칙 공리주의 입장에서는 저작자의 권리를 존중할 수 있는 규칙을 형성하는 가운데 저작물을 보다 많은 사람들이 향유하여 장기적으로 행복을 최대화 할 수 있어야 한다고 주장할 것이다. 이와 관련하여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의 찬반의 견해 모두 나름의 정의규칙으로 보장하는 가운데,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장기적으로 실현하려 한다는 점에서 규칙 공리주의의 입장과 부합한다.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은 누구의 저작권이든 인정하지 않고 이를 공동으로 소유하자는 견해와는 달리, 모든 이들의 저작권을 존중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어디까지나 저작물의 공유는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서만 이루어지며, 저작권법을 통해 허용된 범위를 벗어난 저작물의 이용은 법적 처벌을 받는다. ,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에 찬성하는 사람들은 규칙을 통해 저작자의 권리를 존중하는 정의를 실현하는 가운데 풍성한 정보 교류의 장을 이룸으로써 장기적으로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이룰 수 있다고 주장한다. 그렇기 때문에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에 찬성하는 의견은 규칙 공리주의 입장에서 긍정적으로 받아들일 수 있다.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에 반대하는 주장 역시 규칙 공리주의 입장에서 지지된다.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을 반대하는 사람들은 저작권의 공유보다 저작권법 수정을 통해 저작권을 강하게 보호할 것을 주장한다. 그들에 따르면 저작권 보호 규정은 저작자의 창조동기를 촉진하고, 많은 사람들이 다양한 저작물을 향유할 기회를 제공하여, 장기적으로 최대 다수의 행복이 최대화하는데 기여한다. , 저작권과 관련한 규칙을 수립함으로써 정의를 구현하고, 장기적인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실현할 수 있다고 주장하므로 규칙 공리주의와 잘 부합한다.

) 답안 분석

문항 1에서는 제시문 []에 나타난 전통적 공리주의와 규칙 공리주의의 특징들을 비교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우수답안에서는 전통적 공리주의와 규칙 공리주의의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과 관련한 공통점을 언급하고 있다. 또한 동시에 규칙 공리주의는 전통적 공리주의와 달리 정의를 고려하고, 이를 구현하기 위한 규칙을 제정함으로써, ‘장기적 측면에서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구현하려 한다는 점을 부각하고 있다. 그리고 저작물의 공유 캠페인과 관련한 찬반의 견해를 규칙 공리주의의 특징들을 적용하여 적절하게 분석하고 있다.

 

[문제 2]

) 예시 답안

제시문 []는 객과 주옹의 문답으로 되어 있다. 객이 주옹에게 위태함을 무릅쓰고 물에서 사는 까닭이 뭐냐고 묻자, 주옹은 위태롭게 보이는 물 위에서의 삶이 육지에서의 삶보다 오히려 더 안전하기 때문이라고 대답한다. 제시문 []의 글쓴이는 주옹의 대답을 통해, 사람의 마음은 상황에 익숙해지면 해이해지기 쉽기 때문에, 안정이 보장된 것처럼 보이는 삶대신 불안정성을 장착한 삶을 선택하는 것이 궁극적으로 더 안전할 수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글쓴이는 육지에서 산다 해도 삶의 속성 자체는 풍랑 이는 물 위에서 사는 것과 마찬가지이니 위태롭기는 매한가지라고 인식한다. 그렇기 때문에 주옹은 객의 질문에 대한 대답을 통해 자신은 늘 불안정한 물결의 속성을 선택하여 살면서 삶의 균형 및 조심하고 두려워하는 마음을 유지하고, 균형 잡힌 배에서 마음의 평안을 추구하며 살겠다는 뜻을 보였다.

제시문 []에서 글쓴이는 강희안의 <고사관수도> 속 인물을 통해 완전한 게으름완전한 정신의 자유와 연관시키고 있다. 글쓴이는 통념상 게으름은 악이라고 생각했던 관습을 뒤집어 게으름을 긍정적인 것으로 해석하고 있다. 게으름에 대한 통념적 인식의 전환을 보여준다. 러셀은 좀 더 게을러지는 것이 행복에 이르는 길이 된다고 주장했는데, 이는 멈추고 바라보게 하는 게으름이 자신의 내면도 바라보게 하고, 내면에 대한 성찰은 삶에 대한 진지한 질문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글쓴이는 맹목적으로 부지런히 노동하는 삶을 살다가 삶의 의미에 대해서는 질문할 기회조차 놓치기 쉽다고 우려한다.

두 글의 공통점은 내용 기술이 아니라 문제를 인식하고 제기하는 방식에서 찾을 수 있다. 제시문 []의 주옹과 제시문 []의 글쓴이는 일반적 통념과는 다른 인식, 일반적 통념을 뒤집는 인식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공통점이 있다. 제시문 []의 주옹은 일반적으로 위태롭다고 인식하는 것을 오히려 안전할 수 있는 것으로, 일반적으로는 안전하다고 생각하는 것을 위태로울 수 있는 것으로 파악한다. 이런 점에서 주옹의 인식은 통념을 뒤집는 인식론적 전환, 역설적 인식에 해당한다고 하겠다. 제시문 []의 글쓴이는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게으름은 삶의 행복에 기여하는 긍정적인 것으로, 골몰하여 부지런히 노동하는 것은 삶의 의미에 대해 성찰할 여유조차 소진시키는 부정적인 것으로 간주한다. 이 같은 글쓴이의 인식은 흔히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게으름은 부정적인 것으로, 부지런히 노동하는 것은 긍정적인 것으로 간주하는 통념과는 전혀 다른 역설적 인식에 해당한다.

) 답안 분석

문항 2에서는 제시문 []위태함에 대한 주옹의 인식과 제시문 []게으름에 대한 글쓴이의 인식에 나타난 공통점을 찾으라고 요구하고 있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우선 각각의 제시문 내용을 분석하고 그 분석에 기반하여 두 제시문의 공통점을 찾아야 한다. 우수답안은 제시문 []에 나타난 주옹의 주장 전개 및 설득력 확보의 근거를 분석하고, 제시문 []에 나타난 글쓴이의 주장 전개 및 설득력 확보의 근거를 논리적으로 분석한 후, 두 제시문에서 공통적이라고 할 만한 인식 방법의 공통점에 대해 기술하고 있다.

 

[문제 3-1]

) 예시 답안

먼저 제시문 []의 내용을 요약해 보면 글쓴이의 어머니는 표준 영어가 아닌 고장 난(broken)’ 영어나 제한된(limited)’ 영어라고 불리는 영어를 구사한다. 사람들이 잘 알아 듣지 못하거나 심지어 일부러 못 들은 것처럼 행동하는 어머니의 영어를 부끄러워하고 정확하지 못한 어머니의 영어 때문에 어머니의 생각마저 완벽하지 않다고 생각하고 표준 영어를 익히기 위해 노력한다. 그러나 세월이 흘러 어머니의 영어가 작가로서 자신이 사물을 보고 사물을 표현하고 세상을 이해하는 방식을 형성하도록 도운 자신의 모국어이고, 알아듣기 힘든 고장 난영어가 아니라 표준 영어와 차이가 나지만 명료하고 자연스러운 영어라고 인식하게 되면서 어머니의 영어로 소설을 쓴다.

두 제시문 모두 언어가 글쓴이의 정체성 형성에 중요한 영향을 미쳤다는 점을 잘 보여준다. 먼저 제시문 []에서 글쓴이는 어린 시절에 자신이 듣고 자란 영어를 존중하기보다는 부끄러워하며 자신의 일부로 받아들이지 못하고 극복해야 할 대상으로 인식해서 주류 사회에서 사용되는 표준 영어를 구사할 수 있는 사람이 되려고 노력한다. 시간이 흘러 표준 영어를 구사할 수 있게 되었지만 어머니의 영어가 표준 영어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부르는 것처럼 고장 난영어가 아니라 표준 영어와 차이가 나지만 자연스럽고 명료한 영어이며, 어머니의 영어를 작가로서 자신이 세상을 보는 시각을 형성하는데 토대가 된 자신의 모국어로 수용한다.

어머니처럼 고장 난영어를 구사하는 사람이 아니라 표준 영어를 배워서 주류 사회의 일원이 되고자 노력하는 모습과 세월이 흘러 자신의 뿌리가 된 어머니가 구사하는 영어를 자신의 모국어로 받아들이게 되는 저자의 모습에서 어머니의 영어와 표준 영어에 글쓴이 자신을 포함한 사람들이 부여한 의미가 글쓴이의 정체성 형성과 변화에 큰 영향을 미쳤음을 알 수 있다.

한편 제시문 []는 식민 정부가 영어를 학교 교육의 공식 언어로 지정하면서 학교에서 모국어 사용이 금지되고 영어가 출세의 사다리가 되고 케냐 언어로 된 구술 문학이 아니라 지배자의 언어로 쓰인 영어권 국가의 문학 작품을 읽으면서 케냐 사람이라는 정체성이 상실되어가는 과정이 잘 묘사되어 있다. 이러한 정체성 상실은 모국어를 사용하지 못하게 하고 출세하기 위해서는 지배자의 언어인 영어를 잘 해야만 하는 식민지 지배자의 영어 사용 강요에 기인한다.

) 답안 분석

본 우수답안에는 먼저 제시문 []에서 처음에는 글쓴이가 자신이 듣고 자란 어머니의 영어를 수치스럽게 여겨서 빨리 표준 영어를 배워야겠다고 생각하여 어머니의 영어를 극복해야 하는 대상으로 바라보았지만 나중에는 어머니의 영어가 고장 난영어가 아니라 표준 영어가 차이가 나는 자연스럽고 명료하며, 표준 영어와는 다른 표현으로 세상을 다른 각도에서 볼 수 있게 해 주는 영어로 새롭게 인식하게 되면서 자신의 모국어로 받아들이고 그 언어로 소설을 쓰게 되는 글쓴이가 어머니의 영어를 바라보는 시각의 변화가 잘 요약되어 있다.

이어서 본 답안은 두 제시문에서 언어가 글쓴이의 정체성에 미친 영향을 정확하게 설명하고 있다. 우선 제시문 []에서는 자신이 듣고 자란 어머니의 영어를 고장 난영어라고 부르거나 못 알아듣는 척하는 사람들을 보면서 부끄러워하고 표준 영어를 배우려고 노력하는 비주류 가정의 아이가 느끼는 영어 때문에 발생한 정체성의 혼란이 잘 기술되어 있다.

또한 세월이 흘러 표준 영어를 구사하게 되었지만 자신이 듣고 자란 영어를 자신의 일부로 받아들이고 완벽한 영어로 표현되지는 못하는 어머니의 통찰력과 관찰을 높이 평가하게 되어 어머니의 영어로 소설을 쓰고 그 소설을 어머니가 읽는 과정을 통해 정체성을 회복하는 과정이 잘 진술되어 있다. 특히 표준 영어를 구사하지 못하는 가정에서 자라나는 비주류 아동이 경험하는 정체성의 혼란과 자신의 정체성을 회복하는 과정에 어머니의 영어와 표준 영어를 바라보는 글쓴이 자신을 포함한 사람들의 시선이 결정적인 영향을 미쳤다는 점을 잘 파악하고 있다.

또한 본 답안에는 제시문 []에서 모국어를 사용하지 못하게 되고 출세를 위해서는 영어를 구사해야만 하고 어린 시절 자신의 정체성 형성의 원천이었던 모국어 구술 문학이 아니라 지배 언어인 영어로 쓰인 지배자의 문학을 가까이 하면서 케냐 사람이라는 정체성을 상실해 나가는 과정이 정확하게 기술되어 있다. 특히 정체성을 상실하게 되는 가장 큰 요인이 모국어 사용이 금지되고 출세하기 위해서는 지배자의 언어인 영어를 잘 구사해야 되고 지배자의 언어로 쓰인 문학 작품을 읽는 등 식민지 사회에서 영어가 차지하는 위상 때문이라는 점을 잘 파악하고 있다.

 

[문제 3-2]

) 예시 답안

제시문 []의 글쓴이는 이인국 박사의 사례를 통해 급격하게 변화하는 사회상 속에서 언어가 출세와 생존의 수단으로 변질될 수 있다는 점을 꼬집어 보여주고 있다. 이 글 속에서 이인국 박사는 일제시대에 일본어가 출세의 수단이 되었다는 회고와 더불어, 소련군이 진주함으로써 천지가 개벽하고 있는 새로운 시대에는 어쩔 수 없이 러시아어를 배워야만 출세할 수 있다는 확신을 가지고 아들에게 러시아어를 공부하도록 제안하고, 아들을 모스크바로 유학 보낸다. 러시아어를 출세의 지름길로 간주하고 있는 이인국 박사의 속물적 확신이 글쓴이의 냉소적인 묘사를 통해 생생하게 드러나고 있다.

이에 비해 제시문 []의 글쓴이는 스스로 경험한 토착어와 영어 사이의 굴곡진 역사를 담담하게 묘사하고 있다. 글쓴이의 모국어는 기쿠유어로서, 어린 시절부터 민족주의자들에 의한 교육을 받던 시기에 이르기까지 자신의 공동체에 대한 소속감을 불어넣어 준 소중한 것이었다. 하지만 글쓴이는 식민정부(또는 영국)의 강압 아래 부득불 영어를 우대하는 교육체계로 편입되었고, 여기에서도 제시문 []와 같이 외국어를 통해서만 출세가 보장되는 식민지적 상황으로 전락하게 된다. 하지만 제시문 []의 글쓴이는 스스로가 영어 실력을 기반으로 출세할 수 있는 기회를 누려왔음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식민지적 경험이 문화적 정체성의 뿌리를 흔드는 부정적인 결과를 낳았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이는 제시문 []에서 러시아어에 대한 비굴한 사대주의적 태도를 지닌 이인국이라는 인물을 비판적으로 묘사한 글쓴이의 입장과 맥을 같이 하면서도 정체성과 관련된 언어의 역할을 명시하고 있다는 점에서 한발 더 나아가고 있다는 특징을 보인다.

) 답안 분석

이 답안은 식민지에서 벗어난 해방 정국에서 소련군 진주라는 새로운 지배세력이 등장할 때 이인국 박사가 가지고 있던 생각을 제시문 []의 글쓴이가 어떻게 묘사하고 있는가를 먼저 파악하고, 이것을 제시문 []의 글쓴이가 영국 또는 식민정부의 강압적인 영어사용 정책에 대하여 어떻게 평가하고 있는가를 대비하여 정리하도록 요구하고 있다. 비록 제시문 []의 글쓴이가 이인국이라는 인물의 눈을 통해 당시의 시대상황을 다루고 있지만 언어가 출세의 도구가 될 수 있다는 당시 분위기를 통해 지배당하는 사람들의 처세술 속에서 언어 습득과 유학이라는 선택이 가져다 줄 미래의 혜택에 대한 비판적이고 냉소적인 시각이 돋보인다. 이에 비해 제시문 []의 글쓴이는 실제 경험담을 담담하게 풀어내면서 식민 정부 하에서 토착어가 차별당하면서 상대적으로 영어 사용이 장려되는 모습을 잘 대비하여 보여준다. 이를 통해 제시문 []의 글쓴이는 []와 마찬가지로 언어를 통한 권력 관계에 주목하고 있지만, 스스로가 영어교육을 통해 권력의 혜택을 입을 수 있었음에도 그것이 민족적 정체성에 미치는 부정적 효과를 강조하고 있다는 점에서 제시문 []의 관점보다 한발 더 나아가고 있다.